근로자가 휴게시간 중에 사업장 내 시설을 이용하다가 입은 부상이 업무상 재해에 해당하기 위한 요건

The requirements for a worker's injury to be qualified as an occupational accident when the injury occurs while the worker uses the facilities in the place of business during the recess 



1. 휴게시간 중에는 근로자에게 자유행동이 허용되므로, 일반적으로 근로자는 사업주의 지배·관리하에 있다고 할 수 없고, 따라서 근로자가 휴게시간 중에 사업장 내 시설을 이용하여 어떤 행위를 하다가 부상을 입은 경우일지라도 업무상 재해라 할 수 없다.

Since the workers are entitled to do any activities during the recess and it cannot be deemed that the workers are under the control or management of the business operator, the injury that occurred as a result of certain behavior while using the facilities in the place of business during the recess cannot be qualified as an occupational accident. 


2. 한편 휴게시간 중의 근로자의 행위는 휴게시간 종료 후의 노무제공과 관련되어 있다.

However, the activities of the workers during the recess are related to the provision of labor service after the recess.


3. 따라서, 근로자의 휴게시간 중의 행위가 당해 근로자의 본래의 업무행위 또는 그 업무의 준비행위 내지 정리행위, 사회통념상 그에 수반되는 것으로 인정되는 생리적 행위 또는 합리적·필요적 행위라는 등 그 행위 과정이 사업주의 지배·관리하에 있다고 볼 수 있는 경우에는 업무상 재해로 인정될 수 있다.

Thus, an activity of the worker during the recess can be qualified as an occupational accident as long as the course of such activity can be deemed as under control or management of the business operator including, but not limited to, the case where such activity of the worker during the recess is considered as a business activity, an activity for the preparation of or clearing the business activity or a physiological behavior or a rational or necessary behavior customarily recognized to accompany the business activity



<Case>


Q1. 여성근로자 A는 10분간의 휴게시간을 이용하여 회사 정문 옆 구내매점에 간식(빵)을 사러 가다가 사업장시설인 제품하치장에서 교통사고를 당했다. 이 사건은 업무상 재해에 해당하는가? (2000다2023)

The woman worker 'A' got into the accident while she was on her way to buy snacks(bread) at the snack booth within the business premises near the main gate of 'B' company during the 10-minute recess at the product loading and storage site which was the facilities within the place of business of 'B'. Is the accident qualified as an occupational accident?


A1. 근로자가 휴게시간 동안에 근로자를 위한 복리후생시설인 구내매점을 이용하여 간식을 사 먹는 행위는 근로자의 본래의 업무행위에 수반된 생리적 또는 합리적 행위다. 따라서, 업무상 재해에 해당한다.

The activity of 'A' buying snacks (bread) at the snack booth that was a welfare facility for the employees was a physiological or rational behavior accompanying the workers' inherent business activities. Thus, the accident is qualified as an occupational accident.




반응형

'Law > labo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리해고의 요건  (0) 2015.09.05
직장폐쇄의 정당성 요건  (0) 2015.09.02
휴게시간과 업무상 재해  (0) 2015.09.01
노동조합 대의원의 선거  (0) 2015.08.25
현행법상 근로자대표의 역할  (0) 2015.04.07
기간제법상 고용의제의 요건  (0) 2014.12.04
Posted by so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