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rtion and Homicide



1. 사안의 개요 Summing-up


(1) 산부인과 의사인 피고인 'D'는 임신 28주 상태인 'N-1'에 대하여 약물에 의한 유도분만의 방법으로 낙태시술을 했다.

'D', an obstetrician, conducted abortion on 'N-1', who was 28 weeks pregnant, by means of labor induction with medicine


(2) 그런데, 태아가 살아서 미숙아 상태로 출생하게 되었다.

But that the fetus somehow survived and was born as a premature baby.


(3) 이에 'D'는 미숙아에게 염화칼륨을 주입하여 사망케 했다.

Then 'D' injected the baby with potassium chloride to put the baby to death.


(4) 검사는 업무상촉탁낙태죄와 살인죄 혐의로 'D'를 기소했다.

'D' was indicted on charges of Abortion Requested in Business and Homicide.


(5) 'D'는 태아의 내장과 심장에 이상이 있었기 때문에 낙태시술은 인공임신중절수술이 허용되는 모자보건법 제14조 제1항 제5호 소정의 '임신의 지속이 보건의학적 이유로 모체의 건강을 심히 해하고 있거나 해할 우려가 있는 경우'에 해당한다고 주장했다.

'D' argued that there are abnormal conditions on the bowels and the heart of the fetuses, his act of abortion is one of the cases where artificial termination of pregnancy is permitted, as stipulated in Article 14 Paragraph 1 (5) of the Mother and Child Health Act is "a case Where the maintenance of pregnancy severely injures or might injure the health of the pregnant woman for health or medical reasons."


(6) 'D'는 살아서 출생한 미숙아는 정상적으로 생존할 확률이 적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염화칼륨을 주입한 것이며 미숙아를 고의로 살해할 의도는 없었다고 주장했다.

And 'D' argued that since the chances are low for the premature baby who was born alive to survive normally, he was obliged to inject the baby with potassium chloride without criminal intent to murder.



2. 대법원의 판결 The Judgment of the Supreme court


(1) ⓐ 낙태죄는 태아를 자연분만기에 앞서서 인위적으로 모체 밖으로 배출하거나 모체 안에서 살해함으로써 성립한다.

The crime of abortion is established when a fetus is artificially expelled from the mother's body before the due date, or when the fetus is killed inside the mother's body.

ⓑ 그 결과 태아가 사망했는지 여부는 낙태죄의 성립에 영향이 없다.

Whether the fetus is dead or not as a result of such an act does not affect the establishment of the crime of abortion.


(2) 살아서 출생한 미숙아에게 'D'가 염화칼륨을 주입한 행위는 낙태를 완성하기 위한 행위에 불과한 것이 아니다.

D's act of injecting the premature baby who was born alive with potassium chloride cannot be deemed to be a mere act of completing abortion.


(3) 인공임신중절수술이 허용되는 경우의 하나인 모자보건법 제14조 제1항 제5호 소정의 '임신의 지속이 보건의학적 이유로 모체의 건강을 심히 해하고 있거나 해할 우려가 있는 경우'라 함은 임신의 지속이 모체의 생명과 건강에 심각한 위험을 초래하게 되어 모체의 생명과 건강만이라도 구하기 위하여 인공임신중절수술이 부득이하다고 인정되는 경우를 말한다.

One of the cases where artificial termination of pregnancy is permitted, as stipulated in Article 14 Paragraph 1 (5) of the Mother and Child Health Act is "a case where the maintenance of pregnancy is or has a possibility of significantly damaging the health of the mother for medical reasons." This refers to a case where the maintenance of pregnancy is causing significant danger to the life and the health of the mother, so it is acknowledged that artificial termination of pregnancy is indispensable, just to save the life and the health of the mother.


(4) 'D'의 주장과 같이 태아의 내장, 심장 등에 이상이 있었다는 사유는 모자보건법 제14조 제1항 제5호 소정의 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

Even if there are abnormal conditions on the bowels and the heart of the fetuses as argued by 'D', the above situation is not sufficient to deem that there existed reasons stipulated in Article 14 Paragraph 1 (5) of the Mother and Child Health Act.


(5) 살아서 출생한 미숙아가 정상적으로 생존할 확률이 적다고 해도 그 상태에 대한 확인이나 최소한의 의료행위도 없이 적극적으로 염화칼륨을 주입하여 미숙아를 사망에 이르게 한 'D'에게는 미숙아를 살해하려는 범의도 있었다.

Even if the chances are low for the premature baby who was born alive to survive normally, as long as 'D' positively injected the baby with potassium chloride to put the baby to death without verifying the baby's condition or conducting minimal medical acts, his criminal intent to murder the baby is recognized.



[관련글] 낙태죄

PCMobile




반응형
Posted by soo+

댓글을 달아 주세요